본 세트 구성품 중에 은
별도 비닐패킹이 되어있지 않은 도서로 발송되오니
구매시 참고 부탁드립니다.
이벤트와 기획전
도서소개


저자 웨인 그루뎀 박사는 "신학은 모름지기 삶과 기도와 찬양의 수단이 되어야 한다."고 그의 서언에 밝히고 있다. 그러기 이전에 신학을 먼저 알아야 한다. 그래서 각 장서두에 신학에 대한 성경의 관점을 분명히 정의한 후 시작한다. 그런 후 개인의 삶에 대한 질문이 있는데, 이는 개인 및 교회 생활과 관련되는 신학적인 질문이다.
세례, 성령의 은사, 가정과 교회에 있어서 남자와 여자의 역할, 최후 심한에 대한 것 등 논쟁적인 문제들은 충분히 다루었다. 저자 그루뎀 박사의 특징이라면 분명하면서도 예절바르다는 것이다.
각 장마다 저자는 개인적으로나 교회적으로나 영적인 건강이 얼마나 중요한 것인지 보여 줌으로써, 저자의 따뜻하고 목회적이며 실천적인 접근으로 말미암아 우리에게 조직신학에 대한 새로운 이미지를 주고 있다.






SYSTEMATIC THEOLOGY

저자 웨인 그루뎀 박사는 "신학은 모름지기 삶과 기도와 찬양의 수단이 되어야 한다."고 그의 서언에 밝히고 있다. 그러기 이전에 신학을 먼저 알아야 한다. 그래서 각 장서두에 신학에 대한 성경의 관점을 분명히 정의한 후 시작된다. 그런 후 개인의 삶에 대한 질문이 있는데, 이는 개인 및 교회 생활과 관련되는 신학적인 질문이다.
세례, 성령의 은사, 가정과 교회에 있어서 남자와 여자의 역할, 최후 심판에 대한 것 등 논쟁적인 문제들은 충분히 다루었다. 저자 그루뎀 박사는 특징이라면 분명하면서도 예절바르다는 것이다.
각 장마다 저자는 개인적으로나 교회적으로나 영적인 건강이 얼마나 중요한 것인지 보여 줌으로써, 저자의 따뜻하고 목회적이며 실천적인 접근으로 말미암아 우리에게 조직 신학에 대한 새로운 이미지를 주고 있다. 
저자소개
웨인 그루뎀
미국 일리노이즈 주에 있는 Trinity Evangelical School에서 성경과 조직신학을 가르치고 있다. 그는 하버드 대학(B.A)과, 웨스트민스터 신학교(M. Div.), 그리고 케임브리지 대학(Ph.D)에서 학위를 받았다. 저자의 저서로는 The Gift of Prophecy in the New Testament and Today 및 The First Episitle of Peper (Tyndale New Testament Commentaries)가 있으며, 존 파이퍼 (John Piper)와 함께 Recovering Biblical Manhood and Womanhood의 편집 일을 하고 있다.
역자소개
노진준
타우슨 주립대학 수학과 졸업(B.A) 미국 웨스트민스터 신학교 졸업(M.Div) 미국 웨스트민스터 신학교에서 박사과정중(Ph.D.Cand) 현재, 갈보리 장로교회(미국 볼티모어 소재)담임목사 - 역서: '진정한 기독교'(은성), '마틴 루터의 독일신학'(은성), '조직 신학'(은성)
상품정보제공 고시 상세정보
도서명웨인 그루뎀의 조직신학 세트 (전3권)
저자웨인 그루뎀
출판사은성
크기(157*230)mm
쪽수
제품구성상품설명 참조
출간일2009-08-25
목차 또는 책소개상품설명 참조
거래 조건에 관한 정보
배송방법 택배
배송예상기간 [ 주문 ] 후 [1~2일 이내] [ CJ택배 ](으)로 출고 예정입니다. (토/일/공휴일 제외)
   (갓피플 출고 상품일 경우 제주·도서산간지역은 우체국택배로 출고됩니다.)
소비자 변심(구매착오)에 의한 반품비용 편도 2,000원 (최초 배송비 무료인 경우 4,000원)
청약철회가 불가능한 경우 상품 수령일로부터 7일이 지난 경우 및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등에 의한 청약철회 제한 사유에 해당하는 경우 청약철회가 제한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반품 보증 조건 및 품절보증기준 소비자분쟁해결기준 및 관계법령에 따릅니다.
주문취소 및 대금 환불 방법 마이페이지 1:1문의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판매자는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바에 따른 지연이자 지급의 책임이 있습니다.
A/S 관련 전화번호 1522-0091
거래에 관한 이용약관 확인 방법 당사 홈페이지 하단의 이용약관 링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