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갓피플몰 앱   성경공부교재  어린이 미니서재  새신자선물  성경주석  골라담기LIST  농어촌교회장터
  •  
  •  
  •  
  •  
 
롬팔이팔 EP.51 - 천정은 저자
아파서 두려운 분들 꼭 보세요!!




말기암으로 1년 시한부 판정을 받았지만, 주님을 만나고 암을 두려워하지 않는 믿음으로
지금까지 11년을 더 살아내며 133차 항암 치료를 진행중인 천정은 자매의 이야기를 인터뷰에 담았습니다.
하나님이 왜 그녀에게 11년이 넘는 시간을 더 허락하고 계신지 궁금한 분들은 롬팔이팔 인터뷰 영상을
꼭 보시길 권해드립니다.
천정은 저자
2012년 수술조차 할 수 없는 말기암 판정을 받고, 지금까지 80차 항암치료를 받으며 ‘살아있는 것 자체가 기적’인 사람.
부모님의 헌신적인 뒷바라지로 피아노를 전공하고 큰 어려움 없이 목표한 바를 이루어나갔다. 암 판정 이후 송두리째 바뀐 삶 속에서 이십 년 동안 철저히 부인했던 하나님의 존재를 어렴풋이 느끼게 되었다.
항암치료를 받으며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교회에 요청한 중보기도를 통해 항암 부작용이 말끔히 없어지고 전이된 암이 사라져 암 절제 수술까지 받는 기적을 체험했다. 예수님을 영접하고 주님과 깊은 밀월의 시간을 보냈다. 수술 후 일 년 반 만에 암이 재발했지만 ‘암은 선물이고 죽음은 소망’이라고 고백하며 말기암 환우들을 돕는 사역을 시작했다.
거의 매일 암 환우들에게 부활 복음을 전하며 그들이 질병과 죽음 앞에서 실족하지 않고 영원한 생명의 길로 돌이키도록 마음을 다해 돕고 있다. 그녀는 마지막 한 호흡까지 주님이 애타게 기다리시는 한 영혼을 구하는 데 쓰겠다고 고백한다.
경희대학교 피아노과를 졸업하고 현재 춘천한마음교회를 섬기며 다큐멘터리 영화 <부활>에 부활의 중요한 증인으로 출연했다.


다른 롬팔이팔 인터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