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갓피플몰 앱   성경공부교재  교회 도서관  새신자선물  해외원서  도서대량주문  농어촌교회장터
  •  
  •  
  •  
  •  
 
성경연구

성경기획

98
구매고객 성향
남자 0% 100% 여자
교역자 70% 30% 성도
   
청년 0% 100% 장년
   
프랑스 신앙고백 해설  
세움 클래식 01
무료배송 상품입니다.소득공제도서정가제 
       
퍼가기
  
저자 : 장대선  |  출판사 : 세움북스
발행일 : 2017-05-01  |  (152*225)mm 432p  |  979-11-87025-16-0
  • 판매가 : 19,000원17,100원 (10.0%, 1,900원↓)
  • 적립금 : 950원 (5.0%)
  • 배송비 : 무료배송
  • 오전 9시 까지 결제하면 오늘 출고 됩니다.  
    갓피플 출고
무이자 카드설명
주문수량  
  
 
내부이미지입니다. 크게 보시려면 아래 그림을 클릭하세요. ['앞표지' 포함 총 24 페이지]



조국 프랑스를 향한 장 칼뱅의 사랑과 개혁정신이 담긴 <프랑스 신앙고백>
이 책은 16세기 프랑스 개신교 위그노들의 신앙의 정수(精髓)를 담고 있다
국내 최초 <프랑스 신앙고백> 해설서, <프랑스 신앙고백> 전문 수록

장 칼뱅(John Calvin)에 의해 1559년 초안이 작성 되고 1571년 프랑스 라 로셸(La Rochelle) 총회에서 정식 승인된 <프랑스 신앙고백>은 극심한 핍박 속에 있던 프랑스 개신교도(위그노; Hugenot)를 위해 작성되었다. 국내에 처음 소개되는 <프랑스 신앙고백 해설>을 통해 독자들은 로마 가톨릭의 박해와 탄압에 저항해 복음의 순수성을 지켜냈던 16C 프랑스 위그노의 신앙과 신학의 정수(精髓)를 맛볼 수 있다.
프랑스 신앙고백(1559), 시대에 답하다 : 시대를 진단한 진리의 역사

스위스 제네바의 유명한 개혁신학자로 알려져 있으나, 원래 프랑스에서 나고 자란 장 칼뱅(Jean Calvin, 1509-1564)의 저서 「기독교강요」 초판(Christia nae religionis institutio, 1536)에는 프랑수아 1세(Francois Ier, 1494-1547)에게 보내는 긴 편지 형식의 서문이 실려 있다. 그 서문을 살펴보면 칼뱅이 말년까지 조국 프랑스에 각별한 애정을 품고 있었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그 서문은 프랑스의 종교개혁을 간절히 염원한 단적인 증거로, 1559년판 프랑스 신앙고백에서도 비슷한 서문을 찾아볼 수 있다. 프랑스 신앙고백은 조국을 향한 칼뱅의 지극한 사랑에서 비롯된 것이다. 이 신앙고백의 초안은 여전히 소수파로 극심한 박해를 받고 있던 개신교도(위그노[Huguenot])를 위해 작성되었다. 특히 고통을 받고 있는 프랑스 개신교 신자들이 로마 가톨릭의 교황주의에 원리적으로 대처한 신앙의 골격을 변증하는 성격을 전제하고 있다.
현재 전해지고 있는 프랑스 신앙고백은 칼뱅이 초안한 것을 그의 제자인 앙트완 드 샹듀(Antoine de Chandieu, 1534-1591)가 개편한 것이다. 1559년 5월 26일, 상듀는 파리에서 개최된 제1회 프랑스 개혁파 교회 전국 대회에 그 신앙고백을 제출했다. 그리고 샹듀와 함께 동역한 칼뱅의 수제자 베자(Theodore Beza, 1519-1605)가 1561년에 이 고백서를 당시 프랑스 왕 샤를 9세에게 보냈으며, 그 고백서에도 프랑스 왕에게 보내는 편지 형식의 서문을 작성하여 첨부한 것을 찾아볼 수 있다. 10년 후인 1571년, 제7회 프랑스 개신교 전국 총회(또는 “개혁교회 총회”)가 프랑스 비스케이 만 연안에 위치한 라 로셸(La Rochelle)에서 열렸다. 그리고 그 총회에서 비로소 이 신앙고백이 정식으로 승인받게 되었다. 칼뱅이 초안한 1559년판은 35개조였으나, 1571년판은 40개조로 늘고 형식도 조금 달라졌다. 1571년 프랑스 개신교 전국 총회가 개최된 라 로셸의 이름을 따서 이 신앙고백을 “라 로셸 신앙고백”이라고도 부른다. 그러나 일반적으로는 “프랑스 신앙고백” 또는 “갈리칸(Gallican) 신앙고백”으로 알려져 있다.
사실 이 신앙고백이 보내질 당시, 프랑스 개신교도는 극심한 박해를 당하고 있었다. 프랑스가 유럽에서 가장 강력한 가톨릭 국가 중 하나였기 때문이다. 더구나 당시 유럽의 국제 정세를 보면, 로마 가톨릭을 국교로 하는 스페인의 영향력이 증가하면서 이를 견제하기 위한 여러 왕의 저항과, 상업을 기반으로 발달하기 시작한 신흥 귀족에 대한 견제 등으로 개신교의 입지가 심하게 불안정했다. 개신교에 호의적인 왕도 있었지만, 대부분은 친 로마 가톨릭적이었다. 그러한 유럽 정세는 개신교를 동정하고 인정한 앙리 4세가 왕위에 오르고 나서야 비로소 조금 안정될 수 있었다. 이러한 박해와 핍박 가운데서도 장 칼뱅과 같은 인물들을 통해 성경의 참된 진리가 전파되고 장로교회를 표방하는 교회가 계속 늘면서 이 신앙고백이 정식으로 승인될 수 있었던 것이다.
그러나 프랑스 신앙고백이 공식적으로 승인받은 기간은 지극히 짧았다. 역사적인 한 사건으로 인해 이 신앙고백의 승인은 그만 막을 내리고 말았던 것이다. 1571년 라 로셸에서 개최된 프랑스 개신교 전국 총회에는 나바라 왕국의 여왕 후아나 3세(잔 달브레)와 그녀의 어린 아들 앙리 4세, 어린 왕자 콩테, 가스파르 드 콜리니(Gaspard de Coligny, 1519-1572) 등 여러 지도자가 참여하였다. 이듬해에는 나바라의 왕 앙리와 마르그리트의 결혼식이 있었다. 그 결혼식에는 위그노들과 그들의 지도자인 콜리니도 참석하였다. 성 바르톨로메오(St. Bartholomew)의 날인 8월 24일에 이들을 학살하려는 음모가 도사리고 있는 줄도 모른 채 말이다. 이 날부터 7일 동안 루브르궁과 오를레앙, 트로이, 루앙, 리옹, 툴루즈, 보르도 등지에서 수많은 위그노가 학살당하는 사건이 일어났다. 이후 위그노와의 전쟁이 발발하여 오랜 기간에 걸쳐 많은 사람이 목숨을 잃었다. 프랑스는 장 칼뱅, 데오도르 베자와 같은 걸출한 종교개혁 인물을 배출했지만, 그러한 사건들을 겪는 동안 결국 표면적으로는 종교개혁이 실패로 끝난 것처럼 보였다.
이러한 프랑스 신앙고백의 배경과 역사는 1647년 영국에서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이 승인되는 과정이나, 그후 역사와도 상당히 비슷하다. 웨스트민스터 총회에서도 콜리니처럼 정치적·군사적 수완을 발휘한 지도자 올리버 크롬웰(Oliver Cromwell, 1599-1658)이 상당한 역할을 감당했기 때문에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이 승인될 수 있었다. 그러나 정작 신앙고백이 승인된 후에는 곧 정치적으로 혼란스러워지면서 제대로 자리를 잡지 못하였다. 오히려 이 신앙고백을 수용하여 공식적인 장로교회의 신앙고백으로 채택한 곳은 스코틀랜드였다.
이러한 신앙고백들의 역사를 살펴보면, 진리가 온전히 드러나는 일을 사탄이 매우 극렬하게 방해한다는 사실을 생생히 확인할 수 있다. 그런데도 신앙고백은 실패하거나 폐기되지 않고, 오히려 주변으로 퍼져나가 스위스와 네덜란드, 스코틀랜드 등에 참된 진리를 전파하는 역할을 수행했다. 비록 신앙고백을 통해 진리를 확고히 수립한 지역에서 제대로 꽃피우지 못했을지라도, 그것은 실패한 것이 아니었다. 오히려 전혀 짐작할 수 없는 하나님의 또 다른 역사 속에 사용되어 사탄도 도저히 방해하지 못하는 상황에서 하나님의 백성에게 진리의 진수를 전달한 것이다. 그리고 그로 인해 우리에게도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과 프랑스 신앙고백이 알려지게 되었다.
이러한 프랑스 신앙고백의 역사에서 주목할 것이 하나 있다. 바로 이 신앙고백들이 참으로 치열하고 시급한 위기에 빠진 진리의 신앙인들에게 즉각적이고 분명한 답변과 확신 있는 고백을 선언해 주었다는 사실이다. 우리나라 군사독재 시절에 보수적 신앙을 표방한 많은 교단(특히 장로교단)과 목회자들은 시대의 아픔과 불의에 대해 애써 “정교분리”라는 변명을 앞세워 침묵하였다. 그러나 프랑스 신앙고백이 승인된 역사에서는 수많은 희생을 치르면서까지 당면한 시대의 아픔과 불의에 진리로 항거하였다. 우리는 피켓과 행진처럼 진보적인 취지로 불의에 저항하기보다는, 진리를 선언하고 확고하게 붙잡아 저항하는 것이 마땅하다. 실제로 프랑스 신앙고백을 기초한 장 칼뱅과, 프랑스 신앙고백이 승인되기까지 중요한 역할을 한 베자는 진리를 선언하고 확고하게 붙잡는 방법으로 당시의 불의와 아픔에 저항했다. 1536년 「기독교강요」 초판에 기록한 헌사, 그리고 1561년 당시 프랑스 왕인 샤를 9세에게 프랑스 신앙고백을 보내면서 서문에 기록한 헌사는 바로 그처럼 진리로 항거한 생생한 역사인 것이다.
지금 우리 시대에도 많은 불의와 시대적 아픔이 자리하고 있다. 진리를 대적하며 거스르는 수많은 박해와 핍박이 여전히 현존하고 있는 것이다. 이러한 시대에 우리는 분명하게 저항하는 항거자(Protestant)여야 한다. 우리가 해야 하는 저항은 이미 우리 손에 있는 신앙고백들에 담긴 진리를 확고히 하고 분명하게 천명하는 것이다.
_저자 서문 중에서
서문·7

제1부·하나님과 그분의 계시

제1조 하나님·15
제2조 계시·28
제3조 성경·39
제4조 믿음의 규칙·49
제5조 성경의 권위·58
제6조 삼위일체·68
제7조 창조, 하나님의 사역·77
제8조 하나님의 통치·86

제2부·사람과 그의 죄

제9조 인간의 타락·97
제10조 원죄·106
제11조 원죄의 영향·115

제3부·예수 그리스도

제12조·125
제13조·134
제14조 그리스도의 신성·140
제15조 그리스도의 본성의 연합과 구별·150

제4부·구원 사역

제16조 그리스도의 죽으심·163
제17조 그리스도의 죽으심의 효과들·170
제18조 우리의 의, 그리스도·181
제19조 우리의 중보자, 그리스도·189
제20조 우리 구원의 진리·198
제21조 변치 않는 은혜인 믿음·207
제22조 믿음의 효과·215
제23조 율법의 기원·223
제24조 우리의 유일한 변호자, 그리스도·232

제5부·교회의 본질

제25조 교회에 필요한 목사·247
제26조 공적 예배의 유지·258
제27조 교회의 정의·268
제28조 교황주의에 대한 반대·278

제6부·교회의 기구(조직)

제29조 교회의 직원·291
제30조·299
제31조 교회 직원의 선출·309
제32조 교회의 법(규정)·317
제33조 파문·325

제7부·성례

제34조 성례의 시행·335
제35조 세례·345
제36조·355
제37조 주의 만찬(성찬)·363
제38조·369

제8부·세속의 권세(공권력)

제39조 관원의 권한·379
제40조 관원에 대한 복종·392


부록 : 프랑스 신앙고백 전문·404
미주·418
장대선
이 책의 저자인 장대선 목사는 백석대학교 신학과(신학사)를 거쳐 안양대학교 신학대학원(M. Div)을 졸업했다. 목사 안수를 받은 뒤에는 곧장 교회를 개척하여 장로교 교리교육 사역을 중심으로 교회를 세워 나가고 있다. 이는 신학대학원에서 조직신학을 바탕으로 세워진 교리 체계를 충분히 익히고 가르치는 것이 목사로서의 기본적인 소명임을 자각했기 때문이다.
개척 후 주로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서 및 대소요리문답, 그리고 하이델베르크 교리문답 등을 심도 있게 탐독하며 연구했다. 그런 가운데 잘 알려지지 않은 프랑스 신앙고백서의 가치를 알게 되었으며, 칼빈의 신학 체계를 바탕으로 이 신앙고백서를 연구하여 결실을 맺게 되었다.
대한예수교장로회 가마산 교회(예장 대신)를 담임으로 섬기고 있는 그는 프랑스 신앙고백서 해설 외에도 교리를 간략하게 매일 공부할 수 있는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서 교재를 집필하였고(고백과문답 출판사), 최근에는 스코틀랜드 가정예배 모범을 연구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아직 국내에 소개되지 않았거나 다뤄지지 않은 개혁 교회의 신조들을 연구하여 현 시대의 교회에 소개하고 접목하는 작업에 전념하고 있다.
시리즈 소개 | 세트 | 세트낱권구성
세트 상품이 없습니다.
평점
이름
공감
작성일
답변유무
문의 제목
이름
작성일

도서명프랑스 신앙고백 해설
저자장대선
출판사세움북스
크기(152*225)mm
쪽수432
제품구성상품설명 참조
출간일2017-05-01
목차 또는 책소개상품설명 참조
배송방법 택배
배송예상기간 [ 주문 ] 후 [1~2일 이내] [ CJ택배 ](으)로 출고 예정입니다. (토/일/공휴일 제외)
소비자 변심(구매착오)에 의한 반품비용 편도 2,000원 (최초 배송비 무료인 경우 4,000원)
청약철회가 불가능한 경우 상품 수령일로부터 7일이 지난 경우 및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등에 의한 청약철회 제한 사유에 해당하는 경우 청약철회가 제한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반품 보증 조건 및 품질보증기준 소비자분쟁해결기준 및 관계법령에 따릅니다.
주문취소 및 대금 환불 방법 마이페이지 1:1문의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판매자는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바에 따른 지연이자 지급의 책임이 있습니다.
A/S 관련 전화번호 1522-0091
거래에 관한 이용약관 확인 방법 당사 홈페이지 하단의 이용약관 링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저자(장대선) 신간 메일링   출판사(세움북스) 신간 메일링  
배송정보

1. 본 상품은 [ 주문 ] 후 [1~2일 이내] [ CJ택배 ](으)로 출고 예정입니다. (토/일/공휴일 제외)
2. 배송비 : 무료배송 (단, 도서산간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반품교환정보 및 절차

1. 상품 하자가 아닌 소비자의 단순변심 또는 구매착오에 따른 교환/반품은 상품 수령일로부터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하며,
상품 회수 및 배송에 필요한 비용 왕복배송비 [ 4,000 ]원은 고객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2. 갓피플몰 고객센터에 반품 신청을 하신 후 안내에 따라 배송된 택배사를 통해 반품하시면 됩니다.
빠른 처리를 위해 주문자명, 연락처, 반품/교환 사유를 메모하시어 박스 안에 동봉해주세요.

3. 상품의 교환/반품/보증 조건 및 품질 보증 기준
상품에 하자가 있거나 내용이 표시정보와 내용이 상이할 경우에는
물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또는 사실을 안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무상으로 교환해드립니다.

4. 상품의 불량에 의한 반품,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라 받으실 수 있습니다.

5. 대금 환불 및 환불 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합니다.

반품교환 불가 안내

1. 반품요청 기간이 지났을 경우
2. 소비자에게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이 훼손된 경우.
3. 소비자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로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4. 시간이 지나 다시 판매하기 곤란할 정도로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5. 비닐 등으로 포장되어 있는 상품의 포장이나 봉인 라벨이 훼손됐을 경우
6. 복제가 가능한 상품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음반, DVD, 소프트웨어 등)
7. 인쇄 및 고객 요청에 의한 주문제작 상품일 경우
8.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의한 반품규정이 판매자가 지정한 반품조건보다 우선합니다.
상품별 교환/반품불가 사항
의류/잡화 · 상품 상태가 온전치 못한 경우·세탁을 했거나 수선했을 경우
소프트웨어 · CD, DVD, VCD, VIDEO Tape 등 박스 포장을 제거했거나 바코드가 손상된 경우
· 장착 또는 운영체제 등을 설치했을 경우
스포츠 · 사용 흔적이 있는 경우
가구/인테리어 · 주문 제작의 경우 실측 후 제작 중일 경우
식품 · 발송과 동시에 상품의 훼손이 진행되는 경우
악기/음향영상기기 · 사용 흔적이나 설치를 한 경우
· 부품이 망실되었거나 임의로 탈착시켰을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