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갓피플몰 앱   성경공부교재  교회 도서관  새신자선물  해외원서  도서대량주문  농어촌교회장터
  •  
  •  
  •  
  •  
 
성경연구

성경기획

95
구매고객 성향
남자 0% 100% 여자
교역자 32% 68% 성도
   
청년 0% 100% 장년
   
[개정판] C. S. 루이스 365 데일리 메시지 (365일 묵상 탁상용 캘린더)  
(C. S. Lewis Daily Messages)
무료배송 상품입니다.소득공제도서정가제 
       
퍼가기
  
저자 : C. S. 루이스  |  출판사 : 홍성사
발행일 : 2015-11-03  |  (195*130)mm 368p  |  978–89–365–1121-0
  • 판매가 : 12,000원10,800원 (10.0%, 1,200원↓)
  • 적립금 : 600원 (5.0%)
  • 배송비 : 무료배송
  • 품절    
    갓피플 출고
무이자 카드설명
주문수량  
  
 
내부이미지입니다. 크게 보시려면 아래 그림을 클릭하세요. ['' 포함 총 8 페이지]
20세기 최고의 기독교 사상가
C. S. 루이스의 저작에서 선별한 365 메시지!
루이스와 함께, 매일을 새롭게!



우리 시대 그리스도인들에게 가장 큰 영향력을 끼친 인물 C. S. 루이스. 1947년 9월 8일 <타임>은 루이스를 표지 인물로 다루면서 “의심할 바 없는 20세기 최고의 기독교 사상가”라 칭했고 <크리스채너티 투데이>는 “지난 40년 동안 미국 복음주의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 저술가”로 평한 바 있다.
는 《순전한 기독교》, 《스크루테이프의 편지》, 《고통의 문제》 등 그의 대표작 가운데 8종의 저서에서 지혜와 영성의 글을 발췌하여 1년 365일 묵상할 수 있게 엮은 일력日曆이다.
이번에 새롭게 나온 개정판은 홍성사가 역간한 그의 저작 22종에서 발췌한 문장들을 토대로 했으며, 우리의 삶에 좀더 깊은 감동과 도전을 주는 글들로 선별했다. “유혹에 맞서 싸워 본 사람만이 유혹의 힘이 얼마나 강력한지 안다”는 루이스의 말처럼, 그리스도인이 맞이하는 하루하루는 결코 녹록지 않다. 독자들은 루이스의 탁월한 통찰을 담은 메시지를 매일 묵상하면서, 자신의 신앙과 영성이 더욱 견고해지고 삶이 풍요로워지는 변화를 경험하게 될 것이다.


특징
· 연도에 상관없이 매년 사용할 수 있다.
· 탁상에 놓고 매일 묵상할 수 있어 큐티 선물용으로 좋다.
· 루이스의 사상을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어, 루이스를 모르는 사람 혹은 이나 비그리스도인들에게도 좋은 선물이 되어 준다.된다.

출처 (출간순)
·《스크루테이프의 편지 The Screwtape Letters》, 《순전한 기독교 Mere Christianity》, 《고통의 문제 The Problem of Pain》, 《예기치 못한 기쁨 Surprised by Joy》, 《천국과 지옥의 이혼 The Great Divorce》, 《헤아려 본 슬픔 A Grief Observed》, 《시편 사색 Reflections on the Psalms》, 《네 가지 사랑 The Four Loves》, 《인간 폐지 The Abolition of Man》, 《우리가 얼굴을 찾을 때까지 Till We Have Faces》, 《개인 기도 Letters to Malcolm》, 《기적 Miracles》, 《영광의 무게 The Weight of Glory》, 《루이스가 메리에게 Letters to an American Lady》, 《페렐란드라 Perelandra》, 《피고석의 하나님 God in the Dock》, 《루이스가 나니아의 아이들에게 C. S. Lewis’ Letters to Children》, 《기독교적 숙고 Christian Reflection》, 《당신의 벗, 루이스 Yours, Jack》, 《순례자의 귀향 The Pilgrim’s Regress》, 《세상의 마지막 밤 The World’s Last Night》, 《실낙원 서문 A Preface to Paradise Lost》
● 1/2

저는 태양이 떠오른 것을 믿듯
기독교를 믿습니다.
그것을 보기 때문이 아니라
그것에 의해서 다른 모든 것을
보기 때문입니다.
《영광의 무게》 138쪽

● 3/31

집에 이르는 길은 하나뿐이네.
천 가지 다른 길은 광야로 이끌 뿐이지.
《순례자의 귀향》 224쪽

● 7/7

하나님은 여러분이 어제 한 일을
기억하시는 것이 아니라, 지금 보고 계십니다.
여러분에게는 어제가 이미 지나가 버렸지만
하나님께는 지나가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그는 당신이 내일 할 일을
예견하시는 것이 아니라, 지금 보고 계십니다.
《순전한 기독교》 264쪽

● 12/28

제가 아는 최고의 처세술은
당면한 악과 맞서 싸우는 일에
집중하는 것입니다.
《영광의 무게》 72쪽
C. S. 루이스
우리 시대 그리스도인들에게 가장 큰 영향력을 끼친 인물로 꼽히는 기독교 변증가이자 시인, 작가, 비평가, 영문학자. 1898년 아일랜드 벨파스트에서 출생. 1925년부터 1954년까지 옥스퍼드 모들린 대학에서 개별지도교수 및 평의원으로 있었으며, 1954년 케임브리지 대학 교수로 부임하여 중세 및 르네상스 문학을 가르쳤다. 무신론자였던 루이스는 1929년 회심한 후, 치밀하고 논리적인 사고와 문학적이고 개성 있는 문체로 뛰어난 저작들을 남겼다. 대표작으로《순전한 기독교》,《스크루테이프의 편지》,《고통의 문제》,《예기치 못한 기쁨》,《네 가지 사랑》(이상 홍성사), 《나니아 연대기》(시공사) 등이 있다. 1963년 작고.

“20세기 최고의 기독교 사상가” -타임지
“루이스는 20세기 복음주의계의 어거스틴” -J. I. 패커
“20세기의 존 버니언” -콜린 두리스, 미국 IVP 편집자
“금세기 가장 사랑받았던 사상가이자 작가” -하퍼콜린스 퍼블리셔스
“지난 40년 동안 미국 복음주의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 저술가”
-크리스채니티 투데이
시리즈 소개 | 세트 | 세트낱권구성
세트 상품이 없습니다.
평점
이름
공감
작성일
답변유무
문의 제목
이름
작성일

도서명[개정판] C. S. 루이스 365 데일리 메시지 (365일 묵상 탁상용 캘린더)
저자C. S. 루이스
출판사홍성사
크기(195*130)mm
쪽수368
제품구성상품설명 참조
출간일2015-11-03
목차 또는 책소개상품설명 참조
배송방법 택배
배송예상기간 품절입니다.
소비자 변심(구매착오)에 의한 반품비용 편도 2,000원 (최초 배송비 무료인 경우 4,000원)
청약철회가 불가능한 경우 상품 수령일로부터 7일이 지난 경우 및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등에 의한 청약철회 제한 사유에 해당하는 경우 청약철회가 제한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반품 보증 조건 및 품질보증기준 소비자분쟁해결기준 및 관계법령에 따릅니다.
주문취소 및 대금 환불 방법 마이페이지 1:1문의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판매자는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바에 따른 지연이자 지급의 책임이 있습니다.
A/S 관련 전화번호 1522-0091
거래에 관한 이용약관 확인 방법 당사 홈페이지 하단의 이용약관 링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저자(C. S. 루이스) 신간 메일링   출판사(홍성사) 신간 메일링  
배송정보

1. 본 상품은 품절입니다.
2. 배송비 : 무료배송 (단, 도서산간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반품교환정보 및 절차

1. 상품 하자가 아닌 소비자의 단순변심 또는 구매착오에 따른 교환/반품은 상품 수령일로부터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하며,
상품 회수 및 배송에 필요한 비용 왕복배송비 [ 4,000 ]원은 고객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2. 갓피플몰 고객센터에 반품 신청을 하신 후 안내에 따라 배송된 택배사를 통해 반품하시면 됩니다.
빠른 처리를 위해 주문자명, 연락처, 반품/교환 사유를 메모하시어 박스 안에 동봉해주세요.

3. 상품의 교환/반품/보증 조건 및 품질 보증 기준
상품에 하자가 있거나 내용이 표시정보와 내용이 상이할 경우에는
물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또는 사실을 안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무상으로 교환해드립니다.

4. 상품의 불량에 의한 반품,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라 받으실 수 있습니다.

5. 대금 환불 및 환불 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합니다.

반품교환 불가 안내

1. 반품요청 기간이 지났을 경우
2. 소비자에게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이 훼손된 경우.
3. 소비자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로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4. 시간이 지나 다시 판매하기 곤란할 정도로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5. 비닐 등으로 포장되어 있는 상품의 포장이나 봉인 라벨이 훼손됐을 경우
6. 복제가 가능한 상품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음반, DVD, 소프트웨어 등)
7. 인쇄 및 고객 요청에 의한 주문제작 상품일 경우
8.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의한 반품규정이 판매자가 지정한 반품조건보다 우선합니다.
상품별 교환/반품불가 사항
의류/잡화 · 상품 상태가 온전치 못한 경우·세탁을 했거나 수선했을 경우
소프트웨어 · CD, DVD, VCD, VIDEO Tape 등 박스 포장을 제거했거나 바코드가 손상된 경우
· 장착 또는 운영체제 등을 설치했을 경우
스포츠 · 사용 흔적이 있는 경우
가구/인테리어 · 주문 제작의 경우 실측 후 제작 중일 경우
식품 · 발송과 동시에 상품의 훼손이 진행되는 경우
악기/음향영상기기 · 사용 흔적이나 설치를 한 경우
· 부품이 망실되었거나 임의로 탈착시켰을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