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갓피플몰 앱   성경공부교재  어린이 미니서재  새신자선물  성경주석  골라담기LIST  농어촌교회장터
  •  
  •  
  •  
  •  
 
성경연구

성경기획

성경과 몸의 상징학  
(Die Korpersymbolik der Bibel)
무료배송 상품입니다.소득공제도서정가제 
       
퍼가기
  
발행일 : 2023-11-10  |  (152*225)mm 308p  |  978-89-341-2618-8
  • 판매가 : 17,000원15,300원 (10.0%, 1,700원↓)
  • 적립금 : 850원 (5.0%)
  • 배송비 : 무료배송
  • 오전 9시 까지 결제하면 오늘 출고 됩니다.  
    갓피플 출고
무이자 카드설명
주문수량  
  
 
내부이미지입니다. 크게 보시려면 아래 그림을 클릭하세요. ['앞표지' 포함 총 35 페이지]
인간은 몸과 영혼이 하나로 결합되었다는 통전적 이해를 바탕으로 성경 속에 표현된 인간의 몸과 관련한 상징적 언어가 육체적이면서 동시에 영적인 의미를 지닌다고 한다. 남녀 인간의 신체 각 기관과 관련된 성경의 언어 표현을 총 10장에 걸쳐 110개의 그림과 함께 흥미롭게 설명한다. 그동안 몸과 영혼을 이분법적으로 분리해 이해함으로 간과해 온 몸의 중요성을 부각시키며 성경이 가르치는 하나님 형상론에 따른 전인적 인간학을 강조한다. 고대 오리엔트 세계와 지중해 문화권의 신체 상징, 그리고 그 변천사를 역사적으로 고찰하며 구약성경이 표현한 신체 상징이 의미하는 바를 현실적으로 이해하고 영적 차원에서의 의미를 다시금 새롭게 밝혀 준다.
역으로 생각하면, 사람이 하나님의 화상이라는 관념에는 자연스럽게 하나님의 인적 모습이라는 개념이 포함된다. 십계명의 형상 금지 조항(“너를 위하여 새긴 우상을 만들지 말라”)은 하나님에 대한 그 어떤 구체적인 상은 금지해야 한다는 의미로 자주 오(誤)해석되었다. 그렇기에 많은 남녀 그리스도인은 하나님을 무(無)형체로 상상한다.
또 다른 한편, 하나님을 ‘아버지’라 말하는 은유는 수백 년에 걸쳐서 성화상학(聖晝像學)을 발생시킨다. 성화는 하나님을 나이 많고 수염이 덥수룩한 남자로 묘사하는 부분에 있어서 전혀 주저하거나 망설이지 않았다.
하지만 이 두 관념은 어떤 식으로든 하나님의 신체에 관한 성경의 진술에 합당하지 않다. 놀랍게도 신체 개념은 시편 속에 가장 많이 응축되어 있다(Janowski 2003; Gillmayr-Bucher 2004). 우리는 단지 남녀 기도자가 원수뿐만 아니라 하나님에 관련해서도 신체 개념을 사용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p.27

사고의 전환 과정은 지난 세기 동안 아주 혹독하게, 이스라엘적일 뿐 신뢰할 만한 것은 아니라는 성경의 창조 전통에서 개시되었다. 인간학도 그러한 변화를 겪지 않으면 안 된다. 이스라엘의 인간상은 이웃 문화권에서 차용된 것이 아니라, 고유한 것이다. 그것은 그들의 신앙과 밀접하게 엮여 있다. 그러니까 우리는 원리상 성경 인간학이나 성경에 전승된 인간상의 다양한 관점이 선포적 측면을 가지고 있다는 점을 배제할 수 없다. -p.50

히브리어 본문에서, 의미심장한 큰 스펙트럼은 ‘레브’(leb, 심장)라는 말과 연결되어 있다. 남녀 이스라엘들은 신을 사람의 형상을 한 모습으로 상상하는 것에 수치심이 전혀 없었다. 그렇기에 그들은 야웨도 사람처럼 심장을 가지고 있다고 믿었다. 하나님의 심장은 사람의 사악함에 괴로워할 수도 있다. 하나님의 심장은 후회나 노여움과 같은 격렬한 감정에 붙잡힐 때(호 11:8), 애정을 가지고 본격적으로 돌아설 수 있다. -p.92

아마도 영육의 분열을 알지 못했던 이스라엘적이고 전인적인 인간상은 그리스적 이분법을 극복하도록 우리를 도울 것이다. 만일 우리가 교회의 영혼 상담의 기초를 이 인간상에 두게 된다면, 교회 상담은 지금까지보다 더욱 급진적으로 육체성과 구체적인 필요욕구, 갈망, 삶에 고픈 오늘날의 사람에게 집중하게 될 것이다.-p.112

구약성경은 사람이 화내는 장면보다 하나님의 진노(코)를 네 배나 더 많이 말한다. 하나님의 ‘긴 코’(“인내”)가 소진되었을 때, 하나님의 진노는 불붙는다. 그때 코는 자궁과 경쟁 관계에 있다. 자궁의 생명을 선사하는 긍휼은 신적 존재의 특징에 결정적이기도 하다. 하나님의 진노의 이유는 항상 하나님의 계획, 이른바 생명보존을 무너뜨린 역사적 사건이었다. -p.149
추천사 1 정일웅 박사 I 전 총신대학교 총장, 현 한국코메니우스연구소 소장 1
추천사 2 한동구 박사 I 전 한국구약학회 회장 3
추천사 3 차준희 박사 I 한세대학교 구약학 교수, 한국구약학연구소 소장 5
저자 서문 15
제2판 서문 17
역자 서문 19
도입 22
제1장 사고(思考)하는 심장 79
제2장 목구멍에서 영혼으로 98
제3장 복중의 하나님 113
제4장 “너희 머리의 머리카락을 전부 세셨다” 136
제5장 “눈이 있으나 보지 못하고” 158
제6장 “누구든지 들을 귀 있는 자는 들으라!” 179
제7장 “내 입이 당신의 찬송을 전파하리이다!” 195
제8장 “강한 손과 편 팔로” 217
제9장 “모든 것을 그의 발아래 두셨도다” 251
제10장 “모든 육체는 풀과 같고” 274
참고 문헌 294
삽화 출처 305
전일적 인간론의 통전적 이해에 근거해 구약의 인간과 관계된 상징적 언어체계가 육체적이면서 동시에 영적인 의미를 지닌 것임을 잘 밝혀 주고 있다. 그리고 저자는 남녀 인간의 신체 각 기관과 관련된 성경에 표현된 언어들의 의미를 총 10장에 걸쳐 자세히 밝혀 준다. 이러한 신체 기관들은 단순히 물질적 차원의 기능적 의미를 뛰어넘어 영적 의미를 함유한 상징적 언어체계를 지닌 것임을 말해 준다.
정 일 웅 박사│전 총신대학교 총장, 현 한국코메니우스연구소 소장

상징이란 어떤 세계관이 남긴 문화의 정수이며, 단지 흔적만이 아니라 의미와 해석도 함께 담고 있다. 그래서 상징은 창조적 정신의 산물로 본다. 그동안 주류 체계인 과학적 세계관은 견고한 객관성을 밝혀 주었으나, 신과 영적으로 교통하는 창조적 의미와 해석이 다소 부족했다. 이번에 번역되어 소개되는 『성경과 몸의 상징학』은 이런 갈증과 목마름을 상당히 해소해 주고 있다.
한 동 구 박사│전 한국구약학회 회장

이 책은 그리스도교의 부활신앙은 “육체 부활”뿐만 아니라 “영혼 부활”도 강조하고 있음을 부각시킨다. 영육을 분리하지 않고 통합하는 전인적 인간 이해는 그리스적 이분법의 폐해를 극복하도록 도움을 주고, 이에 근거한 상담은 인간의 육체성, 구체적인 필요욕구, 갈망, 삶에 고픈 오늘날의 사람에게 집중하도록 이끌 것으로 본다. 이 책은 그동안 간과해 온 몸의 중요성을 부각하고 강조하고 있다.
차 준 희 박사│한세대학교 구약학 교수, 한국구약학연구소 소장, 전 한국구약학회 회장
실비아 슈뢰어
실비아 슈뢰어(Silvia Schroer)

Albert-Ludwigs-Universitat Freiburg (Theol. Diploma)
Albert-Ludwigs-Universitat Freiburg (Theol. Dr.)
Universitat Bern 고대근동학 교수

저서
Die Ikonographie Palastinas/Israels und der Alte Orient (Basel, 2018)
Menschenbilder der Bibel (with. T. Staubli, Ostldern, 2014)
Creation: Biblical Theologies in the Context of the Ancient Near East (with O. Keel, Eisensbraun, 2008)
토마스 슈타우블리
토마스 슈타우블리(omas Staubli)

University of Bern (ygtologie/Altorientalistik, Diploma)
Albert-Ludwigs-Universitat Freiburg (Theol. Dr.)
Albert-Ludwigs-Universitat Freiburg 고대근동학 교수

저서
Salomons Tempel (with O. Keel/E. A. Knauf, Fribourg 2004)
Im Schatten Deiner Flugel: Tiere in der Bibel und im Alten Orient (with O. Keel, Fribourg 2001)
Das Image der Nomaden im Alten Israel und in der Ikonographie seiner sesshaften Nachbarn (Freiburg CH/Gottingen, 1991)
시리즈 소개 | 세트 | 세트낱권구성
세트 상품이 없습니다.
평점
이름
공감
작성일
답변유무
문의 제목
이름
작성일

도서명성경과 몸의 상징학
저자실비아 슈뢰어,토마스 슈타우블리
출판사CLC(기독교문서선교회)
크기(152*225)mm
쪽수308
제품구성상품설명 참조
발행일2023-11-10
목차 또는 책소개상품설명 참조
배송방법 택배
배송예상기간 [ 주문 ] 후 [1~2일 이내] [ 한진택배 ](으)로 출고 예정입니다. (토/일/공휴일 제외)
소비자 변심(구매착오)에 의한 반품비용 편도 2,500원 (최초 배송비 무료인 경우 4,800원)
청약철회가 불가능한 경우 상품 수령일로부터 7일이 지난 경우 및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등에 의한 청약철회 제한 사유에 해당하는 경우 청약철회가 제한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반품 보증 조건 및 품절보증기준 소비자분쟁해결기준 및 관계법령에 따릅니다.
주문취소 및 대금 환불 방법 마이페이지 1:1문의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판매자는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바에 따른 지연이자 지급의 책임이 있습니다.
A/S 관련 전화번호 1522-0091
거래에 관한 이용약관 확인 방법 당사 홈페이지 하단의 이용약관 링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저자(실비아 슈뢰어) 신간 메일링   저자(토마스 슈타우블리) 신간 메일링   출판사(CLC(기독교문서선교회)) 신간 메일링  
배송정보

1. 본 상품은 [ 주문 ] 후 [1~2일 이내] [ 한진택배 ](으)로 출고 예정입니다. (토/일/공휴일 제외)
2. 배송비 : 무료배송

반품교환정보 및 절차

1. 상품 하자가 아닌 소비자의 단순변심 또는 구매착오에 따른 교환/반품은 상품 수령일로부터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하며,
상품 회수 및 배송에 필요한 비용 왕복배송비 [ 4,800 ]원은 고객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2. 갓피플몰 고객센터에 반품 신청을 하신 후 안내에 따라 배송된 택배사를 통해 반품하시면 됩니다.
빠른 처리를 위해 주문자명, 연락처, 반품/교환 사유를 메모하시어 박스 안에 동봉해주세요.

3. 상품의 교환/반품/보증 조건 및 품질 보증 기준
   상품에 하자가 있거나 내용이 표시정보와 상이할 경우에는 문제점 발견 후 30일(단, 수령일로부터 3개월) 이내에 무상으로 교환해드립니다.

4. 상품의 불량에 의한 반품,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라 받으실 수 있습니다.

5. 대금 환불 및 환불 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합니다.

반품교환 불가 안내

1. 반품요청 기간이 지났을 경우
2. 소비자에게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이 훼손된 경우.
3. 소비자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로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4. 시간이 지나 다시 판매하기 곤란할 정도로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5. 비닐 등으로 포장되어 있는 상품의 포장이나 봉인 라벨이 훼손됐을 경우
6. 복제가 가능한 상품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음반, DVD, 소프트웨어 등)
7. 인쇄 및 고객 요청에 의한 주문제작 상품일 경우
8.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의한 반품규정이 판매자가 지정한 반품조건보다 우선합니다.
상품별 교환/반품불가 사항
의류/잡화 · 상품 상태가 온전치 못한 경우·세탁을 했거나 수선했을 경우
소프트웨어 · CD, DVD, VCD, VIDEO Tape 등 박스 포장을 제거했거나 바코드가 손상된 경우
· 장착 또는 운영체제 등을 설치했을 경우
스포츠 · 사용 흔적이 있는 경우
가구/인테리어 · 주문 제작의 경우 실측 후 제작 중일 경우
식품 · 발송과 동시에 상품의 훼손이 진행되는 경우
악기/음향영상기기 · 사용 흔적이나 설치를 한 경우
· 부품이 망실되었거나 임의로 탈착시켰을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