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갓피플몰 앱   성경공부교재  교회 도서관  새신자선물  해외원서  도서대량주문  농어촌교회장터
  •  
  •  
  •  
  •  
 
성경연구

성경기획

톨레 레게   시대를 초월한 신앙 고전
(Tolle Lege)
무료배송 상품입니다.소득공제도서정가제 
       
퍼가기
  
저자 : 김재윤  |  출판사 : CLC(기독교문서선교회)
발행일 : 2015-05-04  |  (153*224)mm 338p  |  978-89-341-1446-8
  • 판매가 : 15,000원13,500원 (10.0%, 1,500원↓)
  • 적립금 : 750원 (5.0%)
  • 배송비 : 무료배송
  • 지금 결제하면 07/22 월요일 출고 됩니다.  
    갓피플 출고
무이자 카드설명
주문수량  
  
 
내부이미지입니다. 크게 보시려면 아래 그림을 클릭하세요. ['앞표지' 포함 총 47 페이지]
시대를 초월한 신앙 고전 “톨레 레게”

청교도, 개혁신앙에 관한 고전 100권의 책들을 엄선하여 전문적으로 서평한 책이다. 이는 그리스도인들의 분별력 있는 독서에 대한 탁월한 안내서로서 이 시대에 듣기 힘든 옛 선진 신앙인들의 바른 성경 진리를 들을 수 있게 될 것이다. 힙포의 어거스틴이 어린아이들의 “톨레 레게”(Tolle-Lege, 들고 읽으라!)라는 노랫소리를 듣고 말씀을 통해 회심에 이르게 된 것처럼 이 책을 통해 진리를 발견하는 복된 역사가 일어나기를 소망한다.
청교도는 교회사 속에서 존재하는 가장 성경적인 사람들이었다. 그들은 삶의 모든 것을 성경적 원리로 인도받기를 원했다. 청교도는 확실히 우리들의 영혼에 무엇인가 긍정적인 도움을 주는 사람들이다. 청교도는 신행일치의 삶을 살았던 사람들로서, 교회사의 걸출한 설교자나 신학자를 보면 모두들 공통점이 청교도에게서 영향을 받았고, 청교도를 사랑했다. -28p-

로이드 존스는 당시의 상황 속에서 ‘복음적인’이라는 단어의 의미를 재발견해야 한다고 말한다. 그 용어를 다시 규정하고, 그것을 위해서 싸우고 변증할 채비를 갖춰야 한다는 것이다. 그는 우리가 한때 복음적이라고 말했기 때문에 우리가 지금도 여전히 복음적이고, 앞으로도 항상 복음적일 것이라고 단정하는 것은 신약성경의 가르침을 잘못 이해하는 것일 뿐 아니라, 역사가 그렇게 분명하게 가르쳐 주는 위대한 교훈들을 이해하거나 포착하는 데 전적으로 실패하는 것이라고 말한다. -47p-

이안 머레이는 조나단 에드워즈에 대한 가치 있는 전기를 쓴 작가 로서, 아더 핑크(1886-1952)의 생애는 우리의 관심을 끈다. 그의 사후 에 그의 저작들이 새롭게 조명되어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의 저작들은 선명한 복음 진리로 특별한 가치를 지닌다. 이 책에 서 저자는 핑크의 생애를 밀도 있게 잘 다뤄 독자에게 핑크에 대한 이 해를 돕는다. 핑크는 꾸준히 「성경 연구지」(Studies in the Scriptures)를 발간했다. 그의 아내가 사역을 많이 도왔다. 그의 『하나님의 주권』(The Sovereignty of God, 요단)을 보면 구원에 있어서 하나님의 절대적인 주권 을 강조하면서도 사람의 책임과 의무에 대해 균형 잡힌 강조를 한다. 로이드 존스도 핑크의 성경 연구지의 애독자였다. 핑크는 옛 청교도의 글을 복원하는 작업을 성실히 수행했다. 다음 과 같은 말에서 그의 평생의 사역에 대한 태도를 본다 -107p-

어떻게 죄인이 의롭다함을 얻을 수 있는가 하는 문제는 우리의 공 통 관심사이며, 루터의 종교개혁의 핵심 사상이다. 찬송가 82장 “성 부의 어린양이”, 찬송가 277장 “양떼를 떠나서”의 작시자로 알려진 보나르의 그리스도의 십자가로 말미암는 이신칭의에 관한 이 책은 우 리로 하여금 그리스도의 십자가의 의미를 알게 해 주는 좋은 책이다. 저자는 이 책에서 그리스도의 십자가의 고난의 의미와 본질, 그리 고 그것이 성도에게 미치는 영향을 심도 있게 밝혀준다. 그리스도의 의는 우리에게 낯선 의이고 주어진 의이며, 우리의 것이 아니라 그리스도의 것으로 하나님께서 우리의 것으로 여겨 주시는 의이다 . -110p-

하나님과 하루를 마치는 방법에서 저자는 하나님과 더불어 하루를 시작하고, 온종일 그를 바라며 그와 더불어 하루를 끝맺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권면한다. 그는 일찍 잠자리에 들고, 일찍 일어나는 것이 건강하고 현명하게 되는 길이라고 말한다. 매튜 헨리는 우리가 하나님께 감사를 드리면서 자리에 누워야 한다고 말하는데 지난 하루 동안 받은 많은 자비로움을 인해 감사드려야 하며, 자리에 누울 수 있도록 우리를 부르는 저녁의 땅거미를 인해 감사드려야 하고, 우리가 누울 수 있는 조용한 거처가 있음을 인해 감사드려야 하며, 앉아서 밤을 지내지 않아도 되는 것에 감사를 드려야 한다고 말한다.
매튜 헨리는 우리가 잠자리에 들 때 죽음을 생각하고 죽음을 맞게 될 때 일어나는 많은 변화를 생각하며 자리에 누워야 한다고 말한다. -121p-

스펄전은 어린 시절의 상당 부분을 조부모와 함께 보냈다. 그들은 스펄전에게 일생동안 지울 수 없는 도덕적 영향을 미쳤다. 스펄전은 조부모에게서 정직과 성실의 중요성을 배웠다. 그들은 기독교인의 의로운 삶을 보여 주는 표상이었다. 스펄전은 조부모에게서 배운 것을 마음에 새겼으며 그것을 토대로 신앙 인격을 형성해 나갔다. 당시에 형성된 신앙 인격이 일생동안 사역을 해나갈 수 있는 밑거름으로 작용했다.스펄전도 유혹을 받았다. 그가 사역을 하면서 받았던 존경과 신뢰는 하루아침에 이루어진 것이 아니라, 오랜 세월을 두고 형성되었다. 만일 스펄전이 눈앞에 닥친 많은 유혹에 굴복했더라면 결코 메트로폴리탄교회(Metropolitan Tabernacle)에서 그와 같은 높은 평판을 유지하지 못했을 것이다. -129p-

에드워즈의 관심은 언제나 하나님의 영광에 있었다. 이 책은 하나님의 천지 창조의 목적을 신학적, 철학적으로 심도 깊게 다룬다. 그는 자신의 논증을 성경 구절을 제시하며 펼친다. 그에 의하면 하나님의 내적 영광은 하나님의 이해(Understanding) 가운데 있든지, 아니면 하 나님의 뜻 가운데 있든지 둘 중의 하나이다.
하나님의 뜻 안에 자리를 정하고 있는 하나님의 내적 영광과 충만은 그분의 거룩하심과 기쁨(Happiness)이다. 하나님의 내적 선, 혹은 영광의 총체는 세 가지 요소들, 즉 그분의 무한하신 지식, 그분의 무한하신 덕 혹은 거룩함, 그리고 그분의 무한하신 기쁨과 행복 가운데 있다.
에드워즈는 그리스도께서 하나님의 영광을 자기의 궁극적 목적으로 구하시는 내용은 주님의 마지막 고통들이 더욱 가까이 다가오고 있을 때 십자가에 못 박히시기 전날 밤에 자기의 제자들과 함께 마지막으로 기도하셨던 그분의 독특한 기도 가운데 드러난다고 말한다. -187p-

존 번연(John Bunyan, 1628-1688)의 『천로역정』은 여러 나라 언어 로 번역되어 성경 다음으로 많이 읽힌 책이다. 이 책에는 그리스도인 의 순례의 여정이 우화 식으로 묘사되어 많은 교훈을 준다. 242p-
저자에 대한 추천사 / 7
책에 대한 추천사 / 11
저자 서문 / 24

Part Ⅰ 청교도 책을 읽어야 하는 이유 / 27
1. 지상에서 살았던 영적 거인 / 28
2. 영혼의 의사 / 29
3. 성경의 조력자 / 29
4. 하나님을 아는 지식을 위해 / 30
5. 성경적 신앙 형성을 위해 / 30
6. 우리 마음을 알기 위해 / 31
7. 바른 분별력을 갖기 위해 / 32
8. 균형 잡힌 신앙을 위해 / 32
9. 생각하는 신앙을 위해 / 33
10. 그리스도를 바라보기 위해 / 34

Part Ⅱ _ 서평: 청교도 도서 안내 / 35
1. 알렉산더 스멜리, 『로버트 맥체인』 / 36
2. 로버트 맥체인, 『회복과 부흥』 / 40
3. 마틴 로이드 존스, 『교회 부흥의 원동력』 / 42
4. 마틴 로이드 존스, 『세상의 유일한 희망』 / 45
5. 마틴 로이드 존스, 『복음주의란 무엇인가』 / 47
6. 마틴 로이드 존스, 『목사와 설교』 / 49
7. 마틴 로이드 존스, 『전도 설교』 / 56
8. 마틴 로이드 존스, 『로마서 강해 1권』 / 60
9. 마틴 로이드 존스, 『로마서 강해 2권』 / 62
10. 마틴 로이드 존스, 『로마서 강해 7권』 / 64
11. 마틴 로이드 존스, 『회개』 / 65
12. 마틴 로이드 존스, 『산상설교집 상권』 / 66
13. 마틴 로이드 존스, 『너희는 마음에 근심하지 말라』 / 70
14. 마틴 로이드 존스, 『성령의 주권적 사역』 / 71
15. 마틴 로이드 존스, 『하나님 앞에 사는 즐거움』 / 72
16. 이안 머레이, 『마틴 로이드 존스의 초기 40년』 / 73
17. 이안 머레이, 『로이드 존스 평전 2』 / 104
18. 이안 머레이, 『아더 핑크』 / 107
19. 호라티우스 보나르, 『영원한 의』 / 110
20. 호라티우스 보나르, 『영혼을 인도하는 이들에게 주는 글』 / 114
21. 호라티우스 보나르, 『복음의 진수로 나아가라』 / 118
22. 매튜 헨리, 『하나님과 함께하는 하루』 / 120
23. 매튜 헨리, 『매튜 헨리의 기도』 / 124
24. 래리 J. 마이클, 『스펄전의 리더십』 / 126
25. 찰스 스펄전, 『구약인물 설교』 / 133
26. 찰스 스펄전, 『영혼 인도자에게 전하는 글』 / 135
27. 찰스 스펄전, 『회심을 위한 불같은 외침』 / 140
28. 조지 휫필드, 『조지 휫필드의 일기』 / 142
29. 조지 휫필드, 『시험 당하는 자를 도우시는 그리스도』 / 145
30. N. B. 스톤하우스, 『메이첸의 생애와 사상』 / 147
31. 새뮤얼 러더퍼드, 『새뮤얼 러더퍼드 서한집』 / 149
32. I. D. E. 토마스, 『청교도 명언집』 / 164
33. 리차드 십스, 『요시야의 개혁』 / 170
34. 리차드 십스, 『꺼져가는 심지와 상한 갈대의 회복』 / 172
35. 랄프 G. 턴불, 돈 키슬러, 『영혼의 위로』 / 182
36. 조나단 에드워즈, 『진노한 하나님의 손에 붙들린 죄인들』 / 185
37. 조나단 에드워즈, 『천지 창조의 목적』 / 187
38. 조나단 에드워즈, 『성령의 역사 분별 방법』 / 189
39. 조나단 에드워즈, 『구속 사역을 통해 영광 받으시는 하나님』 / 191
40. 백금산 편, 『조나단 에드워즈처럼 살 수는 없을까』 / 193
41. 양낙흥, 『조나단 에드워즈 생애와 사상』 / 194
42. 에드나 거스너, 『조나단 에드워즈가 사랑한 사람들』 / 210
43. 파울 슈레켄바흐, 프란츠 노에베르트, 『마르틴 루터』 / 211
44. 롤란드 베이턴, 『마르틴 루터의 생애』 / 215
45. 브루스 비클, 『복음과 청교도 설교』 / 219
46. 토마스 빈센트, 『성경 소요리문답 해설』 / 222
47. 알드레드 괼러, 『칼빈의 성화론』 / 223
48. 엘레 파브르, 『성령의 신학자 존 칼빈』 / 225
49. 존 칼빈, 『기독교 강요 하』 / 227
50. 존 칼빈, 『칼빈의 신앙교육서』 / 230
51. 스테판 차녹, 『당신의 거듭남 확실합니까』 / 232
52. 오바댜 세즈윅, 『하나님의 백성들의 은밀한 죄와 거룩』 / 234
53. 리차드 백스터, 『하나님의 가정』 / 235
54. 리차드 백스터, 『회심』 / 238
55. 아서 베넷, 『영혼을 일깨우는 기도』 / 240
56. 존 번연, 『천로역정』 / 242
57. 존 번연, 『지옥역정』 / 243
58. 토마스 왓슨, 『경건을 열망하라』 / 244
59. 토마스 왓슨, 『회개』 / 245
60. 토마스 왓슨, 『토마스 왓슨의 묵상』 / 246
61. 휴 마틴, 『갈보리의 그림자』 / 247
62. 존 에인절 제임스, 『구원을 열망하는 자들을 위하여』 / 248
63. 존 에인절 제임스, 『하나님의 열심을 품은 간절 목회』 / 250
64. 찰스 브리지스, 『청교도 목회학』 / 254
65. 옥타비우스 윈슬로우, 『그리스도인이 누리는 보배로운 선물』 / 260
66. 존 캐릭, 『레토릭 설교』 / 261
67. 제임스 W. 알렉산더, 『가정 예배는 복의 근원입니다』 / 263
68. 제레미야 버러즈, 『예배의 타겟을 복음에 맞추라』 / 264
69. 가트 린, 『윌버포스』 / 266
70. 존 폭스, 『기독교 순교사화』 / 267
71. 헨리 존슨, 『부흥운동 이야기』 / 269
72. 토마스 두리틀, 『그리스도를 사랑해야 하는 이유』 / 271
73. 오덕교, 『청교도 이야기』 / 272
74. 오덕교, 『언덕 위의 도시』 / 274
75. 헤르만 바빙크, 『개혁교의학 개요』 / 276
76. 조엘 비키, 『영적 침체에서 벗어나는 길』 / 278
77. 조엘 비키, 『청교도 전도』 / 280
78. 존 맥아더, 『하나님, 기도를 가르쳐 주세요』 / 283
79. 페이스 쿡, 『보이지 않은 것을 보았기에』 / 285
80. 제임스 더럼, 『주님 안에서 죽는 사람은 복이 있다』 / 290
81. 레오나드 레이븐힐, 『부흥의 세대여, 통곡하라』 / 291
82. 폴 워셔, 『회심』 / 293
83. 앤드류 톰슨, 『언약의 사람 토마스 보스톤』 / 296
84. 토마스 보스톤, 『내 몫에 태인 십자가』 / 298
85. J. C. 라일, 『18세기 영국의 영적 거성들』 / 300
86.에롤 헐스, 『청교도는 누구인가?』 / 302
87. 제프 토머스 외, 『목회자의 능력』 / 304
88. 마이클 호튼, 『미국제 복음주의를 경계하라』 / 305
89. 솔로몬 스토다드, 『그리스도께로 가는 길』 / 307
90. 루이스 베일리, 『청교도에게 배우는 경건』 / 309
91. 존 오웬, 『성도의 견인』 / 312
92. 존 파이퍼, 『지상에서 가장 큰 기쁨』 / 315
93. 게할더스 보스, 『하나님 나라와 교회, 은혜와 영광』 / 320
94. 김홍만, 『구원의 길로 인도하는 해설 천로역정』 / 323
95. 김홍만, 『청교도 열전』 / 324

Part Ⅲ 한국 교회와 청교도 / 325
96. 김홍만, 『초기 한국 장로교회의 청교도 신학』 / 326
97. 김홍만, 『개혁 신앙으로 돌아가라』 / 327
98. 윌리엄 블레어, 『찬성의 고백』 / 328
99. 손동희, 『나의 아버지 손양원 목사』 / 330
100. 서영일, 『박윤선의 개혁신학 연구』 / 333 C
김 원 선 목사
염창중앙교회 담임목사

바울이 겐그레아 교회의 일꾼 뵈뵈를 추천하면서 그는 “여러 사람과 나의 보호자가 되었음이라”(롬 16:2)고 했는데, 저는 김재윤 목사를 한국 교회 모든 성도가 ‘하나님 중심, 성경 중심, 교회 중심’으로 살기를 바라는 열정을 가진 복음의 동역자라고 추천합니다.
그는 성도들의 믿음을 돕고자 이 책에서 청교도의 신앙생활을 모델로 추천합니다. 그가 신실한 청교도 종들의 책들을 잘 소개하는 가운데 그들의 모범적인 신앙과 삶을 보여주고 있어 감사합니다.
사실 양서들을 만난다는 자체가 복입니다. 왜냐하면 좋은 책들은 좋은 스승이기 때문입니다. 더 나아가서 좋은 책들은 자기를 볼 수 있는 거울이며, 하나님의 영광을 위한 거룩한 비전을 가지게 합니다.
바라기는 건강한 한국 교회가 되기를 바라는 모든 목사님과 신학생, 더 나아가서 모든 교수님과 성도, 그리고 모든 청년과 주일학교 교사까지 그가 쓴 『톨레 레게』를 읽고 바리새인이나 서기관들처럼 외식하여 책망받는 종교인들이 아니라, 하나님의 마음을 시원케 해 드리는 성도들이 될 수 있기를 바랍니다.

김 홍 만 박사
국제신학대학원대학교 교회사 교수
그 시대에 읽히는 신앙도서들은 교회의 영적 상태와 직접적인 관련을 가집니다. 미국의 제1차 영적 대각성(1730-1750) 당시에 청교도의 작품들이 다시 인쇄되어 읽혔다는 것은 지극히 당연한 일이었습니다.
회심에 대해서 집중적으로 다루고 있는 청교도의 작품이 영적 대각성에 공헌한 것입니다. 한국 교회의 평양 대부흥의 경우도 마찬가집니다. 회심을 다루고 있는 『장원 양우 상론』(부흥과개혁사)과 『중생지도』와 같은 책자가 많이 읽혔습니다.
한국 교회의 개혁과 부흥을 위해 지금도 반드시 읽혀져야 하는 책들이 있습니다. 김재윤 목사는 그러한 책들의 목록을 만들었고, 또 그러한 책이 왜 읽혀져야 하며 그 책의 내용은 무엇인가를 정확하고 쉽게 설명했습니다.
따라서 한국 교회의 개혁과 진정한 복음의 회복을 위해 읽어야 할 좋은 책들을 찾는 독자들에게 이 책을 강력하게 추천합니다.

김 병 훈 박사
합동신학대학원대학교 조직신학 교수

좋은 신앙서적들을 읽는 일은 진실한 성도들의 필수적 습관입니다. 성경을 사랑하는 사람은 자신이 그러하듯이 성경을 사랑하고 그리스도를 진실히 섬기기 위해 실천적 상황 안에서 고민하며 살아온 성도들을 또한 사랑합니다. 그리고 그들에게서 경건의 본을 배우기를 힘씁니다. 그리고 그들에게서 그리스도를 섬기는 기쁨을 누리는 법을 배우며 실제로 그들의 기쁨을 자신의 것으로 삼습니다.
이러한 신령한 경험을 저자인 김재윤 목사는 자신의 고백으로 들려주면서 한국 교회 성도들과 함께 나누기를 간절히 바라는 마음으로 청교도 명저들을 소개합니다.
좋은 책을 소개받는 것이 지극히 귀하다는 것은 두말할 필요가 없습니다. 그것이 특별히 청교도의 신앙과 경건에 관한 것이면 더 말해 무엇하겠습니까? 『톨레 레게』에는 좋은 책들, 그리고 필요한 책들이 잘 선정되어 있고, 책들의 내용도 간략하게 잘 정리되어 있어 소개서로 만족스럽습니다.
자신을 포함해 사랑하는 이의 영혼의 성장을 위한 간절한 사모가 있다면 이 책을 “들어 읽고 전할”(Tolle Lege Dona) 것을 적극 추천합니다.

이 승 구 박사
합동신학대학원대학교 조직신학 교수

김재윤 목사와 함께 청교도 사상을 따라가시는 분들의 책 읽기를 축하하고 격려합니다. 여기 우리나라에서 신학을 공부하고 개혁파 신학에 충실하고자 하는 한 목사의 개혁파적 청교도 사상을 잘 따라가기 원하는 일의 열매가 있습니다. 김재윤 목사는 자신만 이런 책을 읽으면서 유익을 얻을 뿐 아니라, 우리 한국 교회 전체가 다 같이 이런 책을 읽으면서 신실한 과거의 개혁파 성도들을 따라갔으면 하는 열망으로 이 책을 썼습니다.
그의 열망이 이루어지기를 간절히 원합니다. 우리나라 수많은 교회 성도들이 모두 다 여기 소개된 저자들의 책들을 정독해 읽어 가면서 자신들의 신앙을 점검하고, 다 같이 이 개혁파 성도들의 방향을 추구한다면 우리는 많은 유익을 얻을 것이고, 우리 한국 교회가 제대로 될 것이기 때문입니다.
여기 소개된 책들은 루터(M. Luther)나 칼빈(J. Calvin) 같은 개혁자들의 글들과 그들을 소개하는 책들, 그리고 몇몇 청교도들인 리차드 십스(Richard Sibbes, 1577-1635), 새뮤얼 러더퍼드(Samuel Rutherford, c.1600-1661), 매튜 헨리(Matthew Henry, 1662-1714)와 그들의 작품들입니다. 그리고 이 청교도 정신을 이어 나가던 18세기의 조나단 에드워즈(Jonathan Edwards, 1703-1758), 조지 휫필드(George Whitefield, 1714-1770), 19세기의 호라티우스 보나르(Horatius Bonar, 1808-1889), 찰스 스펄전(Charles Spurgeon)의 작품들과 20세기에도 이런 정신에 서서 작업한 그레샴 메이첸(Gresham Machen), 마틴 로이드 존스(D. M. Lloyd-Jones), 아더 핑크(A. W. Pink), 이안 머레이(Iain Murray) 등과 같은 국내외 귀한 분들의 책들이 있습니다.
김재윤 목사나 우리 모두가 이런 노선에서 주님을 믿고 교회를 섬겨 가고 싶은 것입니다. 우리 모두가 이 일을 잘 감당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여기 소개된 모든 책이 다 한글로 출판된 책들이라는 것은 우리의 청교도 사상 따라가기가 이제는 핑계할 수 없는 것이 되었음을 자증해 주는 것입니다.
시간을 내어서 찬찬히 읽기만 하면 청교도들의 사상을 이 시대에도 잘 이어가는 분들을 찾아서 잘 읽을 수 있다는 것을 잘 보여 줍니다. 이 책 읽기를 통해서 우리에게 이런 청교도적 사상을 따라가는 책 읽기가 성행하기를 바랍니다. 그래서 우리의 교회가 그런 사상으로 가득 차기를 기원합니다.

모리스 로버츠(Rev. Maurice J. Roberts)
Free Church Seminary 신약학 교수
Inverness Free Church of Scotland Continuing 은퇴목사

위대한 청교도 저자들의 목표는 독자들에게 건전한 신학과 영혼을 풍성하게 하는 실제적인 그리스도인의 지침을 주는 것이었습니다. 청교도 정신은 종교개혁의 위대한 신학적 업적들 위에 세워지기를 추구했고, 교회와 가정과 성도가 하나님과 매일 동행하는 이 땅에서의 우리 삶의 모든 영역 속에서 성경적 가르침의 보화를 확장하는 것을 추구했습니다. 현대의 독자들은 이러한 주제에 대해 좋은 책들을 읽는 것보다 더 나은 방법이 있을 수 없습니다.

윌리엄 맥클로오드(Rev. William Macleod)
Free Church Seminary 학장
Glasgow-Knightswood Free Church of Scotland Continuing 담임목사

청교도 책들은 청교도가 믿음(Faith)과 실천(Practice)의 두 영역을 다룸으로써 가장 중요한 책들입니다. 너무나 많은 사람이 단순히 지적인 동의(Intellectual Belief)나, 혹은 다른 편에선 단순히 체험(Experience)이나 감정적 고조(Emotional High)를 기독교로 봅니다. 청교도 책은 머리(the Head)와 마음(the Heart)을 다루는 데 있어 둘 다 필수적입니다.
김재윤 목사는 이러한 삶을 변화시키는 책들(Life-Changing Books)에 대한 지대한 사랑과 감사를 지닌 분으로 이 책에서 따뜻하게 그러한 책들을 추천합니다. 이 책에서 독자들은 최고의 책들에 대한 탁월한 안내를 받게 될 것입니다.
김재윤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 졸업
-영국 Free Church Seminary 졸업(PGDip. Th.)
-저서 : 『하나님의 인도하심』 (CLC, 2013)
-역서 : 조슈아 해리스, 『겸손한 정통신앙』 (생명의말씀사, 2013)
-서울신학대학교 개교 90주년 기념 제1회 전국 신학대학원생 설교대회 수상
-총신대학교 도서관 주최 제1회 독후감대회 문헌정보처장상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 총회 주최 제2회 순교정신함양 글짓기대회 심사위원장상
-총신원보 주최 제1회 논문공모대회 최우수상
-생명의말씀사 주최 50주년 기념 독후감대회 우수상
-제24회 크리스천 신인 문예상 시 부문 수상
-한국 기독교출판협의회 주최 2005 신앙도서 독후감 공모대회 목회자부문 우수상
-제25회 정암 신학 강좌 “박윤선과 나의 목회실천” 수상문발표
-2014년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합동) 중고등부 여름 수련회 공과 집필 및 여름 수련회 강습회 강사
-MBC “행복한 책읽기 - 문학과 철학이 있는 풍경” 편 단독 패널 출연
시리즈 소개 | 세트 | 세트낱권구성
세트 상품이 없습니다.
평점
이름
공감
작성일
답변유무
문의 제목
이름
작성일

도서명톨레 레게
저자김재윤
출판사CLC(기독교문서선교회)
크기(153*224)mm
쪽수338
제품구성상품설명 참조
출간일2015-05-04
목차 또는 책소개상품설명 참조
배송방법 택배
배송예상기간 [ 주문 ] 후 [1~2일 이내] [ CJ택배 ](으)로 출고 예정입니다. (토/일/공휴일 제외)
소비자 변심(구매착오)에 의한 반품비용 편도 2,000원 (최초 배송비 무료인 경우 4,000원)
청약철회가 불가능한 경우 상품 수령일로부터 7일이 지난 경우 및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등에 의한 청약철회 제한 사유에 해당하는 경우 청약철회가 제한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반품 보증 조건 및 품질보증기준 소비자분쟁해결기준 및 관계법령에 따릅니다.
주문취소 및 대금 환불 방법 마이페이지 1:1문의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판매자는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바에 따른 지연이자 지급의 책임이 있습니다.
A/S 관련 전화번호 1522-0091
거래에 관한 이용약관 확인 방법 당사 홈페이지 하단의 이용약관 링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저자(김재윤) 신간 메일링   출판사(CLC(기독교문서선교회)) 신간 메일링  
배송정보

1. 본 상품은 [ 주문 ] 후 [1~2일 이내] [ CJ택배 ](으)로 출고 예정입니다. (토/일/공휴일 제외)
2. 배송비 : 무료배송 (단, 도서산간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반품교환정보 및 절차

1. 상품 하자가 아닌 소비자의 단순변심 또는 구매착오에 따른 교환/반품은 상품 수령일로부터 7일 이내에 신청 가능하며,
상품 회수 및 배송에 필요한 비용 왕복배송비 [ 4,000 ]원은 고객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2. 갓피플몰 고객센터에 반품 신청을 하신 후 안내에 따라 배송된 택배사를 통해 반품하시면 됩니다.
빠른 처리를 위해 주문자명, 연락처, 반품/교환 사유를 메모하시어 박스 안에 동봉해주세요.

3. 상품의 교환/반품/보증 조건 및 품질 보증 기준
상품에 하자가 있거나 내용이 표시정보와 내용이 상이할 경우에는
물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또는 사실을 안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무상으로 교환해드립니다.

4. 상품의 불량에 의한 반품,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라 받으실 수 있습니다.

5. 대금 환불 및 환불 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합니다.

반품교환 불가 안내

1. 반품요청 기간이 지났을 경우
2. 소비자에게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이 훼손된 경우.
3. 소비자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로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4. 시간이 지나 다시 판매하기 곤란할 정도로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5. 비닐 등으로 포장되어 있는 상품의 포장이나 봉인 라벨이 훼손됐을 경우
6. 복제가 가능한 상품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음반, DVD, 소프트웨어 등)
7. 인쇄 및 고객 요청에 의한 주문제작 상품일 경우
8.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의한 반품규정이 판매자가 지정한 반품조건보다 우선합니다.
상품별 교환/반품불가 사항
의류/잡화 · 상품 상태가 온전치 못한 경우·세탁을 했거나 수선했을 경우
소프트웨어 · CD, DVD, VCD, VIDEO Tape 등 박스 포장을 제거했거나 바코드가 손상된 경우
· 장착 또는 운영체제 등을 설치했을 경우
스포츠 · 사용 흔적이 있는 경우
가구/인테리어 · 주문 제작의 경우 실측 후 제작 중일 경우
식품 · 발송과 동시에 상품의 훼손이 진행되는 경우
악기/음향영상기기 · 사용 흔적이나 설치를 한 경우
· 부품이 망실되었거나 임의로 탈착시켰을 경우